천상의 하모니 전주시립합창단

지휘자소개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상임지휘자 김 철 사진
상임지휘자 / 김 철

김 철 지휘자는 연세대학교 음악대학 성악과를 졸업한 후 도독하여 독일 프라이부르크 국립음대(Staatliche Hochschule fur Musik Freiburg-Aufbaustudium) 성악과 대학원을 졸업하였으며 Opernschule에 소속되어 많은 오페라와 콘서트에서 연주하며 가수로서 경력을 쌓았다.

성악분야에 대한 학업 후에 독일 하이델베르그 교회음악대학에서 stegmann교수에게 합창지휘를 사사 받고 독일 카셀 음대에서 합창과 오케스트라 지휘과를 최우수(Eins mit Auszeichnung) 졸업하였다.

H.-D.Uhlenbruck교수를 사사한 그는 교향곡과 많은 독일의 오페라 그리고 오라토리오와 에 대한 오케스트라 경험을 쌓고 공부하였으며 성악에 대한 전문적인 경험과 이해를 토대로 오페라 지휘와 합창과 솔리스트의 음악코치로 재능을 발휘하였다.
모차르트 오페라 "차이데" (“Zaide-Das Serail)”마술피리(Zauberfloete)” 등의 오페라를 성공적으로 지휘 연주하였으며 브람스,말러 등 독일음악의 학구적 이해를 요하는 작품들을 연구 발표하였다.

2007년 귀국 후”제5회 LG휘센 전국 합창경연대회” 대상,”제38회 서울시 여성합창경연대회” 대상, “제4회 창원 전국 그랑프리합창대회” 그랑프리상을 수상하였고 제27회 한국합창심포지움 시범연주, 제6회 서울 합창음악축제, 제8회 대구 대한민국창작합창축제, 문화예술NGO주관음악회, 홀리임펙트페스티벌, 제10회평화의합창제, 제30회 대한민국국제음악제 국립예술단초청 방방곡곡 연주회 등등 많은 음악제에 초빙되어 지휘하며 활발한 연주활동을 하고 있다.

국립합창단 부지휘자를 역임하며 국립합창단과 광주시립합창단을 객원지휘 하였으며 2012년 까지 나라오페라 합창단(국립합창단산하) 부지휘자를 역임하여 외국의 유명지휘자들과 오페라 메피스토펠레, 라 트라비아타, 오르페오 에우리디체, 카르멘, 마적, 노르마, 나비부인,지귀 등등을 같이 작업하며 호평을 받았다.

최 승태, Prof. Richard Reiss(성악), Andre Stegmann(합창지휘), Prof. H.-D.Uhlenbruck(오케스트라 지휘)을 사사 하였다.

현재 전주시립합창단 상임지휘자, 서울엘여성합창단 지휘자, 합창연구학회 정회원, 서울시 합창연합회 사무국장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서울기독대학교에서 합창지휘를 가르치고 있다.